네이버클라우드, ‘SaaS 육성 프로그램’ 대상 기업 최종 선정

게티이미지뱅크

[비즈리포트] 김용후 기자 =

네이버클라우드(대표 박원기)가 자사의 ‘SaaS 기업 육성 프로그램’에 선정된 18개 기업을 최종 발표하고, 오는 1월부터 본격적인 지원 프로그램 가동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SaaS 기업 육성 프로그램’은 클라우드 기반의 전문 SaaS 기업으로 전환하길 원하는 솔루션 기업이나, 자사의 SaaS 서비스를 고도화하고자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교육, 인프라 기술 컨설팅, 마케팅 지원, 클라우드 인프라 할인 크레딧 등을 제공하여 네이버클라우드와 함께 성장할 SaaS 파트너를 발굴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0월 해당 프로그램 모집 공고가 오픈된 후, 100여 곳이 넘는 기업의 신청이 접수됐으며, 선발 과정을 통해 최종 18개의 기업이 네이버클라우드와 함께 SaaS 전문 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필요한 다양한 지원 혜택을 받는 것은 물론, 새로운 B2B 판로 개척도 함께 할 수 있게 됐다.

(선정 기업 ▲날리지큐브 ▲넷퍼넬 ▲데일리블록체인 ▲세일즈인사이트 ▲스페이스리버 ▲심플랫폼 ▲아이디어콘서트 ▲아이알엠 ▲엑셈 ▲오픈서베이 ▲유씨웨어 ▲이벤터스 ▲인베트 ▲카택스 ▲코리아리서치 ▲티그리스 ▲퓨처메인 ▲ HM솔루션)

SaaS 육성 프로그램에 선정된 모든 기업에게는 500만 원의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크레딧이 일괄 지급되며, 크레딧 사용 현황에 따라 기업별로 등급을 구분하여 매 분기 초 추가 크레딧을 차등 지급하게 된다. 매 분기 최고 등급을 유지하는 기업에게는 연 최대 2,000만 원 상당의 크레딧이 발급된다. 클라우드 기반의 인프라와 서비스를 보다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이를 실 서비스로 제공하는 기업에게 더욱 힘을 실어주겠다는 의도이다.

대상 기업에게는 네이버클라우드와 인텔에서 제공하는 온/오프라인 클라우드 교육 프로그램은 물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활용과 관련한 기술 컨설팅도 정기적으로 제공된다. 기업에서 기술 컨설팅을 통해 해결하고자 하는 이슈를 네이버클라우드에게 전달하면, 네이버클라우드에서는 해당 이슈에 대한 기술 지원이 가능한 각 분야별 담당자를 배정하여 해당 기업에게 컨설팅을 제공하는 ‘오피스아워’를 진행할 예정이다.

SaaS 육성 프로그램 대상 기업을 위한 단독 행사도 열린다. 네이버클라우드와 인텔이 공동으로 진행하는 이 프로그램은 각 사에 최적화된 SaaS 아키텍처 디자인을 진행해주는 기술 워크샵과 글로벌 진출 및 피칭 전략을 주제로 한 세미나 등 SaaS 기업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주제의 행사가 기획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는 내년 6월에 ‘NAVER Cloud SaaS Day(가칭)’ 개최를 통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솔루션들을 위한 대규모 네트워크 장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 박기은 CTO는 “본 육성 프로그램이 협력사에게는 성공적인 SaaS 전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사용자에게는 더욱 다양한 클라우드 기반의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결국 모두에게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SaaS 협력사들의 성장과 성공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아낌 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인텔 백남기 전무는 “코로나19를 겪으면서 주요 업계의 공통적인 고민 사항은 비지니스의 연속성을 어떻게 관리할 것인지, 그리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어떻게 성장할 것인지에 대한 것”이라며 “더 빠르고 안전하게 데이터를 전송하고, 저장하고, 처리하고자 하는 글로벌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할 수 있도록, 인텔은 함께 성장하는 리더로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서비스 런칭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bizreport

Read Previous

코로나19에 걱정 우선순위 바뀌었나…직장인 40% “2021년은 건강이 최우선”

Read Next

코로나에 앱 사용량 급증한 반면 앱 삭제율도 증가 리마케팅 필요성 커져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