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공포에 쿠팡 앱 한때 시스템 장애

쿠팡 제공

[비즈리포트] 안지은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확산되면서 오프라인을 피하는 한편, 온라인 주문은 폭증하고 있다. 국내 대표 온라인 쇼핑 업체인 쿠팡도 시스템 장애를 일으켰다.

쿠팡에 주문이 몰리면서 20일 오후 10시부터 약 2시간 넘게 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했다. 앱 접속오류는 자정이 넘어서 해결됐다. 복구 시간 동안 이용자들이 구매에 어려움을 겪었다. 마스크 등 생필품 주문하려던 고객들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불만을 호소하면서 접속 중단 사실이 온라인 포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기도 했다.

19일부터 대구지역에 본격적으로 코로나19 감염자가 늘면서 해당 지역을 중심으로 온라인 주문량이 폭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대구·경북의 주문량은 평소보다 4배가량 증가했다는 게 쿠팡 측 설명이다.

쿠팡은 현재 아마존웹서비스(AWS)에 맞춰 일정하게 주문량 폭증에도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췄는데도 주문 폭주에 따라 시스템 장애가 발생한 것. 대구 경북 지역서 배송 지연도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따라 쿠팡은 홈페이지에 주문량 폭주로 21일부터 로켓배송(로켓프레시 포함)이 지연될 수 있다고 밝혔다. 쿠팡 측은 20일부터 비상체제에 돌입하고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배송을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bizreport

Read Previous

100대 혁신 기업 한국은 대기업 중심, 중국은 IT강세…선정 업체수 선진국과 차이 커

Read Next

신종 코로나 확산에 소비경제 직격탄…여행과 외식시장이 가장 큰 타격받아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