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제2의 기생충 찾는다…기생충 투자사의 새로운 도전

바른손은 하이블럭스와 플랫폼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 바른손 제공

[비즈리포트] 안지은 기자 = 영화 ‘기생충’ 투자사로 잘 알려진 엔터테인먼트 관련 기업 바른손이 블록체인 업체와 콘텐츠 제작과 관련한 협업에 나선다.

바른손은 블록체인 소셜 미디어 큐레이션 플랫폼 하이블럭스와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두 회사는 콘텐츠 제작 외에도 소셜 서비스 제휴, 마케팅 제휴, 기타 네트워킹 협업을 하기로 했다.

바른손 측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영화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을 구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바른손은 앞서서도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2차 사업에 컨소시엄을 구성해 블록체인 기반 영화제작 및 배급 플랫폼 제작 사업을 지원한 바 있다.

블록체인 기반 소셜 미디어 큐레이션 플랫폼 하이블럭스는 콘텐츠 수익의 탈중앙화를 지향하는 프로젝트다. 자체 블록체인 ‘하이체인(Hi-chain)’을 개발해 소셜 미디어 비즈니스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강신범 바른손 대표는 “바른손은 영화 제작, 배급, 소비 등 모든 과정에서 생태계 구성원들이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더 다양하고 독창적인 영화들을 창작하고 소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바른손은 2005년 영화사업부를 출범한 후 영화·게임 등 문화 콘텐츠에 대한 투자, 제작, 배급을 진행하는 회사다. 기술에 대한 관심이 많은 회사로도 영화업계에선 정평이 나있다. 기존 문화 콘텐츠 역량에도 VR, 블록체인 등 신기술과의 융합을 지속적으로 시도하는 가운데 블록체인과의 결합도 시도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bizreport

Read Previous

정부,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지식재산 역량 강화 나선다…특허청-중기부 협업 강화

Read Next

홈클리닝 업체 생활연구소, 청소매니저 2만 명 등록 넘었다…홈클리닝 서비스 확대 추세 반영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