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장래희망이 유튜버라면 잘못된 것”…그가 일침한 이유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 구글코리아 제공

[비즈리포트] 이명섭 기자 =

“유튜브를 수익이나 벌이로 생각하면 위험합니다”

31일 서울 삼성동 구글스타트업캠퍼스.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는 이날 유튜브 크리에이터와의 대화에서 대표 유튜버로 참석해 한 말이다. 구글코리아 주최하는 이날 행사 취지상 유튜버로 돈을 잘 버는 법 등을 설명할 것으로 예상됐다. 기자들의 예상을 깨고 나온 한 말이기도 했다. ” 장래희망이 유튜버인 어린 친구들은 잘못 생각하는 거죠”

백 대표는 유튜브에서 ‘백종원의 요리비책’이란 채널을 운영하는데 구독자수가 336만 명인 인기 유튜버다. 그런 그가 유튜버로 돈 버는 것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힌 이유는 무엇일까. 그는 재미를 느끼지 못하면 오래할 수 있는 영역이 아니라고 단언했다. 그는 “음식업과도 마찬가지인 일”이라고 부연했다.

“음식점을 하는 게 수익도 중요하지만 음식을 만드는 것, 음식에 대한 사람들의 반응을 보는 것 등 모든 것을 좋아해야 좀 더 깊이 들어갑니다. 그리고 고난도 이겨낼 수 있죠. 돈만 벌려고 한다면 저는 식당을 권하지 않습니다.” 그러면서 덧붙였다. “게이머도 자기가 즐기는데 수익으로 연결되니깐 행복한 거지, 돈을 벌기 위해 게임을 한다면 얼마나 지옥같겠어요”

즐기지 못하고 돈만 생각하면 롱런할 수 없다는 메시지다. 그는 “유튜브도 누군가와 공유하고 기록을 남기고 싶어서 하는 것을 권한다” 고 덧붙였다. 사회적으로 성공한 사람들도 일기를 쓰듯이 유튜브를 해보는 게 좋겠다고도 했다. 돈을 좇지 말고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 따르라는 설명이었다. 그는 “즐기지 못하면 괴로울 것”이라고 했다.

bizreport

Read Previous

셀트리온그룹, 중국 우한에 마스크, 방진복 긴급 구호물품 전달

Read Next

경총 “기업들에 과도한 부담을 부과하고 있다”…이들이 언급한 정부정책은 이것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